본문바로가기 3.239.11.178
모바일 메뉴 닫기

DCU홍보

The difference you are making

메인으로

‘제1회 최재경 장학금’ 수여
배부일 : 2024/05/01 보도언론 : 매일신문 작성자 : 홍보팀 조회수 : 7442
‘제1회 최재경 장학금’ 수여

대구가톨릭대(총장 성한기)는 4월 30일 취창업관에서 ‘제1회 최재경 장학금’을 수여했다.


이번 최재경 장학금은 총 55명의 학생에게 각 100만 원씩 전달되었다.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은 기부자 대표인 정은규 몬시뇰에게 감사 편지를 전했다.


‘최재경 장학금’은 애국지사 정행돈 선생의 부인 최재경 여사의 뜻을 기리기 위해 후손인 정은규 몬시뇰과 대구가톨릭대가 상호협력해 조성한 장학금이다.


최재경 여사는 1912년 대구에서 태어나 대구공립여자고등보통학교(현 경북여자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애국지사 정행돈 선생과 결혼했다. 최 여사는 부군의 3년 1개월 동안의 수감생활과 일본 경찰의 난폭한 가택 수색에도 불구하고 독립운동가의 아내로서 국가와 가정에 대한 헌신을 지속했다.


최재경 여사는 대구가톨릭대와도 인연이 있다. 1952년 시동생 정행만 신부의 사제 서품 동기인 전석재 신부가 효성여자대학을 설립할 때, 최 여사는 학교설립에 도움을 줄 독지가들을 구하는 일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성한기 총장은 “독립운동가의 유산과 뜻을 받들어 나라와 이웃사랑을 실천하길 바라며 학업에 더욱 성실히 임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정은규 몬시뇰은 2004년 시몬장학회를 설립해 2023년까지 본교 학생 500여 명에게 장학금을 지급했다. 정은규 몬시뇰은 오는 2학기에도 시몬장학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최상단 이동 버튼